대외사역

“전도 어려운 답답한 시대, 한국교회 숨통 틔워주는 사역”

김지운 0 152

 

“전도 어려운 답답한 시대, 한국교회 숨통 틔워주는 사역”

비대면시대 새 길 여는 ‘복음의전함’ 지상 대담


입력 : 2021-01-21 03:07

김문훈 부산 포도원교회 목사 (부산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
채영남 광주 본향교회 목사 (한국성시화운동협의회 이사장)

전국 버스와 택시, 교회 차량에 연예인 등 친숙한 모델과 복음적 메시지를 담은 광고를 싣고 전국을 누비는 ‘대한민국 방방곡곡 캠페인’이 시작된 지 한 달여가 지났다. 국민일보와 복음의전함(고정민 이사장)은 지난달 15일부터 함께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코로나19로 전도와 선교의 방식에도 변화의 필요성이 제기되는 상황에서 복음광고는 한국교회의 돌파구가 됐다. 부산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인 김문훈 목사(부산 포도원교회)와 한국성시화운동협의회 이사장인 채영남 목사(광주 본향교회)도 개교회 목회자이자 교회 연합의 대표로서 이번 캠페인에 적극적으로 동참했다.

김 목사와 채 목사에게 지난 15일 캠페인 참여 소감과 복음광고의 의미 등을 들어봤다. 코로나19 감염 방지를 위해 대담은 전화 통화로 진행됐다.

-‘대한민국 방방곡곡 복음심기’ 캠페인에 함께하게 된 계기는 무엇인가요.

김문훈 목사=몇 년 전 복음광고를 알게 된 후 고정민 이사장을 교회로 초청하는 등 인연을 이어왔습니다. 이번 캠페인 소식을 듣고, 지금처럼 전도가 어렵고 교회 이미지도 좋지 않은 답답한 시대에 교회들의 숨통을 틔워주는 사역이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특별히 부산개인택시선교회의 지도목사로도 사역하고 있는데 함께할 수 있는 효과적인 사역이어서 더 공감됐습니다.

채영남 목사=광주전남지역 교회들이 2018년 ‘대한민국을 전도하다’ 캠페인에 동참하면서 복음광고를 통해 교회 분열의 역사가 끝을 맺고 화해와 협력의 길로 나아가는 모습을 봤습니다. 이번 캠페인 역시 교단, 교파의 벽이 없습니다. 모든 한국교회가 협력해 상생과 부흥으로 나아가는 기회가 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캠페인 참여 소감이 궁금합니다.

김 목사=가장 나쁜 신앙생활은 가만히 있는 것입니다. 그런 면에서 복음광고는 세상의 시선이 차갑고 많은 방법이 막힌 이 시대에 어떻게든 길을 뚫어 복음을 전하기 위해 몸부림치는 사역입니다. 우리 교회와 부산기독교총연합회가 그 소명을 나눠서 함께 할 수 있음에 감사하게 여깁니다.

-이번 캠페인에 어떻게 참여하고 있으신가요.

채 목사=교회 차원에서는 교회 내부와 차량, 교우 사업장 등에 복음광고 전도지를 붙이고, 복음광고 이미지를 활용한 모바일 전도 캠페인을 펼쳐 전 교인이 참여하고 있습니다. 한국성시화운동협의회 차원에서도 기도운동 등 동참할 방법을 구체적으로 마련해가고 있습니다. 무엇보다 광고가 일회성에 그치지 않도록 재원 마련 등 필요한 부분을 지원하고 협력하는 계획을 갖고 있습니다.

김 목사=교회 전도팀이 복음광고 전도지 등을 활용해 어려운 상황에서도 열심히 복음을 전하고 있습니다. 택시 일을 하는 교회 성도들이 광고를 붙이는 데 적극 동참해줬습니다. 연합회 차원에서는 요청이 들어오면 언제든 함께할 수 있도록 의견을 모으고 준비하고 있습니다.


-부산 울산 등 일부 지역은 택시에만 복음 광고가 실리고, 버스엔 광고를 싣는 것을 거부당했습니다. 부산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으로서 안타까운 마음이 있을 것 같습니다.

김 목사=부산과 영남지역은 불교 세가 아주 강한 지역으로, 이 지역 교회들은 고군분투하며 복음을 전해왔습니다. 지역적인 배경으로 인해 버스에 광고를 싣지 못해서 굉장히 안타깝습니다. 그러나 캠페인의 취지 자체가 원만하고 부드럽게 복음을 전하는 것이기 때문에 택시에 광고를 싣는 등 할 수 있는 일을 하면서 최선을 다해 복음을 사역하고자 합니다.

-반면 광주는 복음화율이 높은 지역으로 꼽힙니다. 코로나19 사태를 맞으며 어떤 변화가 있었습니까.

채 목사=광주는 시민 4명 중 1명이 기독교인으로, 전통적으로 교회에 대한 이해가 깊은 지역입니다. 타 지역만큼 심하지는 않지만 광주 지역도 최근 코로나19 사태를 겪으면서 왜곡된 정보, 부정적 선입견으로 전도가 어려워졌습니다. 이번 캠페인은 그런 면에서 답답한 교회와 성도들의 마음에 위로가 되고 있습니다.

-비대면 시대를 맞은 한국교회에 복음광고는 어떤 의미와 상징성을 갖고 있을까요.

채 목사=이 시기를 두고 문명사적 대전환기를 맞고 있다고들 얘기합니다. 전도와 선교의 새로운 패러다임이 요구되는 오늘날 한국교회는 복음의 본질에 새 시대의 정체성을 담아내는 중대한 과제를 받았습니다. 복음광고는 이 과제를 수행하는 훌륭한 방법이고, 땅끝까지 증인이 되라는 지상명령을 수행하는 일입니다. 수익 창출의 수단으로만 여겨지던 광고가 시대에 맞는 복음전파의 사명을 감당하게 된 것은 하나님의 은혜라고밖에 볼 수 없습니다.

-참여를 고민하는 지역교회 목회자와 성도에게 전하고 싶은 말이 있으신가요.

김 목사=복음은 반응이 있든 없든 전해야 합니다. 선교는 사명이고, 사명은 이 일을 하다가 죽어도 좋다는 뜻입니다. 복음광고로 사람들의 마음에 심어진 씨앗에 하나님께서 분명히 물을 주고 자라게 하실 것입니다. 상황이 어렵더라도 영적 전쟁에서 교회와 성도들이 연합전선을 구축해 앞장설 때 영성이 깨어나고 교회가 살아날 수 있습니다.

-어려운 시기를 함께 견디는 한국교회에 응원의 말씀을 부탁드립니다.

채 목사=140여년 역사 속에서 한국교회는 위기를 극복하며 패러다임 전환을 이끌어왔습니다. 위기로 찾아온 괴로움을 거룩한 괴로움으로 여기며 나아가는 모두에게 하나님께서 위로와 소망을 주실 것입니다. 복음광고라는 새로운 방법을 허락해주신 하나님을 따라 전도의 소명을 놓지 않고 생명의 공동체를 꾸려나가는 모두가 되길 바랍니다.

양한주 기자 1week@kmib.co.kr

Comments

본향교회, 해피코리아와 쌀 1500kg 기부

댓글 0 | 조회 161
2021년 02월 05일(금) 16:50광주동노회 본향교회(채영남 목사 시무)와 사단법인 해피코리아는 5일 지역 사회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쌀 1500kg, 150포를 기부했다.본향교회와 해피코리아는 이날 사랑의 쌀을 광주광역시 광산구 신가동행정복지센터에 기탁했으며 지역 사회 돌봄이웃에게 전달된다.본향교회는 매년 설을 앞두고 사랑의 주일을 통해 모금된 … 더보기
Now

현재 “전도 어려운 답답한 시대, 한국교회 숨통 틔워주는 사역”

댓글 0 | 조회 153
“전도 어려운 답답한 시대, 한국교회 숨통 틔워주는 사역”비대면시대 새 길 여는 ‘복음의전함’ 지상 대담입력 :2021-01-21 03:07김문훈 부산 포도원교회 목사 (부산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채영남 광주 본향교회 목사 (한국성시화운동협의회 이사장)전국 버스와 택시, 교회 차량에 연예인 등 친숙한 모델과 복음적 메시지를 담은 광고를 싣고 전국을 누비는 … 더보기

[빛과 소금] 나와 목사님과 믿지 않는 이웃

댓글 0 | 조회 276
[빛과 소금] 나와 목사님과 믿지 않는 이웃입력 :2020-09-19 04:01거문도는 다도해 최남단의 섬이다. 1934년 그 섬 거문리에서 그저 이슬처럼 왔다가 사라지는 인생 원용연 권사가 태어난다. 하지만 우리 어머니 세대가 그러하듯 원용연은 시집을 잘못 가 ‘신세를 망친다’. 시집은 솥단지조차 쪼개져 있는 오막살이집이었다. 휴전협정 무렵 그의 남편은 … 더보기

해외 선교, 이제는 드라이브 스루로

댓글 0 | 조회 212
.

전국 목회자 800명 ‘포괄적 차별금지법안’ 폐기 촉구

댓글 0 | 조회 306
전국 목회자 800명 ‘포괄적 차별금지법안’ 폐기 촉구한국성시화운동협의회 국회 앞 회견입력 :2020-07-31 00:02채영남 한국성시화운동협의회 대표회장이 30일 서울 국회 앞에서 열린 포괄적 차별금지법 입법반대 집회에서 법안 폐기를 촉구하고 있다. 강민석 선임기자한국성시화운동협의회(대표회장 채영남 목사) 소속 부산 광주 대전 포항 경남 전북 목회자 8… 더보기

한국성시화운동협, '경북성시화'에 마스크 전달

댓글 0 | 조회 403
한국성시화운동협, '경북성시화'에 마스크 전달 피해지역 함께 하기 모금 통해 2000만 원 상당, 마스크 1만 장 전달 임성국 기자 limsk@pckworld.com2020년 04월 02일(목) 10:30한국성시화운동협의회(대표회장:채영남 목사)가 지난 3월 31일 본향교회에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극복을 위한 마스크 전달식을 가졌다.한국성시화운동협… 더보기

채영남 총회장 "교회가 GMO·온난화·난개발 앞장서 막아야"

댓글 0 | 조회 282
채영남 총회장 "교회가 GMO·온난화·난개발 앞장서 막아야"2016 환경주일 서신 "하나님 지으신 창조 세계 위기, 인간의 무지와 욕심에서 비롯"​ ​기자명 최승현 기자 승인 2016.06.02 10:24​[뉴스앤조이-최승현 기자]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예장통합·채영남 총회장)이 2016년 환경주일을 맞아 "유전자변형기술(GMO)로 만든 식품과 지구온난화,… 더보기

하나님 앞에 부끄러운 '분단국가'

댓글 0 | 조회 291
하나님 앞에 부끄러운 '분단국가'예장통합 채영남 총회장 "남북 하나 되게 해 달라"​"우리 민족은 군사적 긴장과 대결 속에서, 소모적인 군비경쟁과 전쟁 준비를 하며 하나님과 세계와 역사 앞에 부끄러운 분단국가로 살고 있습니다."[뉴스앤조이-이용필 기자] 한반도는 분단국가다. 1953년 정전 이후 63년간 군사적 긴장과 대결 속에 지내 오고 있다.대한예수교장… 더보기

강북제일교회, 8년 만에 합의

댓글 0 | 조회 366
강북제일교회, 8년 만에 합의황형택 목사 측, 예배당·이름 그대로 사용…조인서 목사 측에 선교 지원금 약 25억 지원 기자명 박요셉 기자 승인 2019.09.16 14:27 [뉴스앤조이-박요셉 기자]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예장통합·림형석 총회장) 강북제일교회가 분쟁을 겪은 지 8년 만에 합의했다. 황형택 목사와 조인서 목사는 9월 11일 총회 화해조정위원회… 더보기

한국성시화운동협의회 "중앙·지방정부는 한국교회 폐쇄 원하는가?"

댓글 0 | 조회 284
한국성시화운동협의회 "중앙·지방정부는 한국교회 폐쇄 원하는가?"국회 '종교집회 자제 촉구 결의안' 통과, 지자체 ‘종교집회 전면 금지’ 강행 움직임 권준영 기자 승인 2020.03.11 10:30 위 사진은 한국성시화운동협의회 성명서 전문이다​[충남일보 권준영 기자] 한국성시화운동협의회(대표회장 채영남 목사)가 9일 ‘중앙과 지방정부는 한국교회의 폐쇄를 원… 더보기

“하나님이 주신 자유에 감사, 미래세대 희망 줘야”

댓글 0 | 조회 256
​​한국장로교총연합회(대표회장 채영남 목사·사진)가 2017년 광복 72주년을 맞아 메시지를 9일 발표했다. 한장총은 메시지에서 “광복절의 의미를 되새겨 하나님이 주신 자유에 감사하며 미래세대에 희망을 주는 나라를 만들어 가야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대한민국이 가난과 고통으로 신음했던 근대사를 넘어 큰 성장을 이뤄냈지만 낮은 행복지수, 인구 감소, 청년실… 더보기

‘5.18은 십자가, 진리와 빛으로 나가자’

댓글 0 | 조회 212
▲ 5.18을 맞이하여 고 문용동 전도사 순직기념예배 후 채영남 목사가 호남신학대학교에서 기념 생화를 놓고 있다. © 오종영대한예수교장로회통합(총회장 림형석 목사)총회 인권위원회(위원장 김연현 목사)가 지난 14일 5.18 광주민주화운동 39주기 기념 및 고 문용동 전도사 순직 기념 예배를 호남신대에서 가졌다.예배에서 참석자들은 세상의 소금과 빛으로 나아가… 더보기

채영남 목사, 국제기증본부 신임 이사장 추대

댓글 0 | 조회 284
USA재단법인국제기증본부(대표회장박흥석목사)는신임이사장에채영남목사를추대했다고19일밝혔다.채영남목사는대한예수교장로회통합교단100회기총회장과한국장로교총연합회34대회장을지냈으며,현재한국지역성시화운동협의회대표회장과한국교회연구원이사장이다.채목사는화해와상생,협력운동의전문가로꼽힌다.소속교단내분쟁교회와노회고유업무가마비된사고노회의갈등해소와문제해결을적극적으로무리없이해결해왔다… 더보기

중앙과 지방정부는 한국교회의 폐쇄를 원하는가?

댓글 0 | 조회 265
성 명 서 중앙과 지방정부는 한국교회의 폐쇄를 원하는가?전염병으로 인한 초대형 경제위기인 퍼펙트 스톰(prerfect storm) 앞에서 경제 활동을 보호하고 격려하는데 반해 인간 기본권 중 하나인 신앙의 자유는 짓밟아도 된다고 생각하는가?사이비 신천지는 세계적 재앙인 코로나 19의 국내 슈퍼 감염지로 밝혀졌다. 신천지로 인해 대구 경북은 한국전쟁 이후 경… 더보기

인내하고 설득하며 수습안 끌어냈다

댓글 0 | 조회 598
​1. 103회기, 104회기 전권위원장으로서 소회...저는 하나님께서 역사하셨다고 믿는다. 금번 총대님들께서 먼저 총회 권위와 법을 세웠고, 명성교회도 길을 터 주었다고 본다. 명성교회 재판 건으로 모두 지쳤고 서로가 상처를 주고받고 고통을 겪었다. 104회기 김태영 총회장님 설교처럼 더 이상 한국교회의 선교가 막히고 사회 신뢰가 추락해서는 안 되며, 금… 더보기